e-mail로 전해드리는 소나무소식입니다.
조회 수 : 3266
2008.12.11 (12:14:24)
extra_vars1:  ||||||||||||||||||||| 
extra_vars2:  ||||||||||||||||||||||||||||||||||||||||||||||||||||||||||||||||||||||||||||||||| 
 

                                             대안미술공간 소나무 소식 44

안녕하세요?

한 해를 마감하는 분주한 시기에 송구스런 마음으로 저의 개인전 소식을 알려드립니다.
     바쁘시겠지만 찾아주시면 많은 격려가 되겠습니다.
     올 한 해에 하시고자 하셨던 많은 일들이 순적하게 마무리되고
     기쁜 마음으로 새해  맞으시기를  기원합니다.

                                                     2008.  12        안성 오양골에서 전원길 드림

영원한 풍경-Eternal Landscape

전원길展ㅣPainting


영원한 풍경 4_Eternal Landscape 6_캔버스에 아크릴채색, paint marker_130×162cm_2008

208.12.13(토) 2008.12.27(토)
관람시간 ㅣ토요일 10:00~19:00, 평일 예약관람, 일요일 휴관
 
대안미술공간 소나무 456-843 안성시 미양면 계륵리 232-8 ㅣ031-673-0904
 

이 전시는 경기문화재단의 지원으로 이루어졌습니다.

초대일시
2008.12.13(토) 오후 5시


  영원한 풍경 1_Eternal Landscape 6_캔버스에 아크릴채색, paint marker_130×162cm_2008
 

    주변이 야트막한 산으로 둘러싸인 작업실 마당에서 하늘을 바라보면
하늘은 넓디넓은 호수처럼 느껴진다.
올 가을 나는 맑은 하늘빛으로부터 여섯 조각의 색을 얻어 그림을 그렸다.
청명하고 무한한 느낌을 주는 하늘색은 시안(cyan)과 울트라마린 불루(ultramarine blue)에
   마젠타(
magenta)를 조금 섞고옐로우(yellow)를 아주 약간 더하여 만든다.

하늘색에 흰색 물감을 조금씩 섞어 흘리면
두둥실 커다란 구름 한 조각이 화면에 나타난다.
산과 골짜기가 보이고 이름 모를 동물들과 누군가의 얼굴이 구름 속에 보인다.
천천히 드러났다가 다시 배경 속으로 사라지는 하늘 길을 구름에 걸쳐 놓는다.

나는 구름의 마음으로 이 세계를 넘어 영원한 풍경과 만나기를 바라며
가늘고 긴 선으로 그림을 그린다.
이미지들이 구름처럼 뭉쳤다가 다시 풀어진다.

                                                           ........... 전원길의 작업노트중에서, 2008. 12


 
영원한 풍경 3_Eternal Landscape 6_캔버스에 아크릴채색, paint marker_130×162cm_2008
 
 

전원길의 그림을 보고 있으면 독특한 정원에 와있다는 느낌이다. 그의 정원은 현실에 존재하지 않는 듯하면서도 현실보다도 더 리얼한 공간이다. 처음 그의 정원에 초대되었을 때, 착시에 의해서인지 아니면 그가 고안한 교묘한 트릭 때문이었는지 그림 속의 물체들이 움직이고 있다는 느낌이 들었다. 그것들은 아주 느린 속도로 눈의 움직임에 따라 운동하고 있어 쉽게 알아차리기가 어려웠지만 그것들은 아주 서서히 그러나 분명히 운동하고 있었다. (그것들은 살아 있었다.) 땅, 풀, 나뭇잎, 하늘... 그의 정원에 존재하는 모든 것들은 시간의 흐름에 따라, 아마 우리 눈의 움직임에 따라 모습을 바꾸어 나간다. 그의 표현을 빌자면 아마 만물이 순환하고 있는 것일 것이다.
생물만이 아니다. 그가 그린 일상의 오브제들도 생물체들과 마찬가지로 순환하고 운동한다.

                                   
   ......... 박우찬(미술평론가) 2005년 개인전 서문 중에서

● 클릭하시면 대안미술공간 소나무 홈페이지로 갑니다.

대안미술공간 소나무 소식 은 경기도 안성의 대안미술공간 소나무의 전시, 미술학교, 작업실 소식을 전원생활의 이모저모와 함께 담아 이곳을 아끼고 후원해주시는 분들께 보내드리고 있습니다.
함께 이 소식지를 받기를 원하시면 메일 주소를 알려주시면 배달해 드립니다.
또 소식 받기를 원하지 않으실 경우에도 알려주세요.(sonahmoo@hanmail.net, 최예문)

Tag List
 

17598 경기도 안성시 미양면 이박골길 75-33 | Tel. 031-673-0904 | Fax. 03030-673-0905 | Email: sonahmoo@hanmail.net

Copyright ⓒ 2002- Alternative Art Space Sonahmoo all right reserved.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