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 197
2018.10.15 (11:40:14)
extra_vars1:   
extra_vars2:   

            시카고의 두 시인 -5

      -에드가 리 마스터즈(Edgar Lee Masters)와 칼 샌드버그(Carl Sandberg)

       당시는 1차 세계 대전이 세계를 휩쓸고 있었고 사람들은 그때까지 남북전쟁을 기억하고 링컨을 그리워하고 있었다. 아직은 미국이 신흥 부국으로 성장해가던 이 시기에 미시간 호반 시카고 근처의 일리노이 사람들의 삶은 마스터즈라는 한 시인의 손을 통해 참으로 풋풋하게 그려지고 있는 것이다. 그리고 이러한 비판이나 풍자는 약간 싱거울 수도 있는 마스터즈의 시에 생명을 주는 것이다.

        마스터즈에 비해 샌드버그는 都市的이다. 그의 대표작 [시카고](“Chicago”)는 정말 남성적으로 그려져 있다. 또한 그는 시카고와 근처 미시간호에 대한 더 직접적인 언급을 자주 하고 있다. 신흥도시 시카고는 그의 시에서 다음과 같이 그려지고 있다.

         세계를 먹이는 돼지도살자,

          기구 제작자, 밀 적재인

          철도 도박사, 전국의 화물 취급자,

          소란하고 목소리 거칠고 싸움 좋아하는

           어께 넓은 도시,

           다들 너를 나쁘다고 말하고 나도 그렇게 믿는다. 너의 분칠한 여인들이 가스

           등 아래서 농촌 젊은이들을 유혹하는 것을 보았으니 말이다.

              또 다들 흉악하다고 하면 나는 그렇다, 사실이다 라고 대답한다, 악한이 사

            람을 쫘 죽이고, 또 죽이려고 활보하는 것을 내 보았으니.

               또 다들 너를 잔인하다고 하면 나는 이렇게 대답한다, 부녀자와 아이들의 얼

굴에서 무자비한 굶주림의 흔적을 보았다고.

    그렇게 대답하고서, 나의 이 도시를 조소하는 자들을 향하여, 그 조소를 돌

여 보내며, 이렇게 말해준다,

     달리, 이처럼 고개 쳐들고 살아 있고, 억세고, 힘차고, 영리한 것을 자랑스러

이 노래 부르는 도시가 있거든 보여 달라고.

      일에 일이 겹치는 고역 속에서 매력적인 욕지거리를 퍼붓는, 여기에 조그마

하고 연약한 도시와 분명히 대조되는 키 크고 용감한 사내도시가 있다고. (이창배 역)

      

           HOG Butcher for the World,

           Tool Make, Stacker of Wheat,

           Player with Railroads and the Nation’s Freight Handler;

           Stormy, husky, brawling, City of the Big Shoulders:

 

           They tell me you are wicked and I believe them, for I have seen

          your painted women under the gas lamps luring the farm boys.

            And they tell me you are crooked and I answer: Yes, it is true I

          have seen the gunman kill and go free to kill again.

             And they tell me you are brutal and my reply is: On the faces of

          women and children I have seen the marks of wanton hunger

             And having answered so I turn once more to those who sneer at

          this my city, and I give them back the sneer and say to them:

              Come and show me another city with lifted head singing so proud

          to be alive and coarse and strong and cunning.

              Flinging magnetic curses amid the toil of piling job, here is

          a tall bold slugger set vivid against the little soft cities;

              Fierce as a dog with tongue lapping for action, cunning as a

          savage pitted against the wilderness, …                            

                                                                    -부분

         


번호 제목 조회 등록일
1482 책 소개 74 2018-11-25
1481 현대 미국시인- 7인의 시 소개를 마치며 184 2018-11-03
1480 현대미국시인 - 6 199 2018-10-22
Selected 시카고의 두 시인 - 5 197 2018-10-15
1478 시카고의 두 시인 - 4 193 2018-10-12
1477 시카고의 두 시인 (3) 211 2018-10-09
1476 현대미국시인 - 시카고의 두 시인 (2) 200 2018-10-07
1475 [현대미국시인] - 시카고의 시인 197 2018-10-05
1474 작품 [파] 를 읽다 -3 223 2018-10-01
1473 작품 [파]를 읽다 - 2 199 2018-10-01
1472 작품 [파]를 읽다 - 1 193 2018-09-30
1471 월러스 스티븐스(Wallace Stevens) -2 209 2018-09-28
 

17598 경기도 안성시 미양면 이박골길 75-33 | Tel. 031-673-0904 | Fax. 03030-673-0905 | Email: sonahmoo@hanmail.net

Copyright ⓒ 2002- Alternative Art Space Sonahmoo all right reserved.

 
XE Login